실시간 연지골기사
강제 개종 2016/06/30 10:46
◇1517년 루터의 종교개혁 이후 유럽사회에는 신·구교 간 수 많은 종교전쟁이 있었다. 특히 가톨릭 왕권이 절대권력을 행사하고 있던 프랑스에서는 루터파보다 ‘위그노’라고 불리운 ‘칼빈파(개혁파)’에 대…
정당한 박해 2016/06/16 10:33
◇인류사는 정치적 박해보다 종교적 박해로 죽은 사람이 더 많다. 아이러니 하게도 가장 많은 사람을 죽인 종교는 기독교이다. 특히 중세 서방 기독교는 같은 성경을 믿고, 하나님의 말씀을 진리로 따를지라도,…
새시대를 위한 사명 2016/06/10 14:46
◇기독교는 하나님의 언약의 백성인 이스라엘과의 약속의 때가 차매 ‘그리스도의 성육신’으로 유대 땅에서 태동했다. 유대는 아시아이지만, 당시에는 그리스 문화와 로마가 지배하던 시대이다. 당시 로마사회…
마녀사냥 2016/06/02 10:43
◇평화로운 마을공동체에서 어느날 사소한 말다툼 끝에 누군가 ‘저 여자가 마녀’라고 고발하면 끔직한 고문 끝에 마녀 판정을 받고 죽음으로 내몰린 마녀재판은 1400년부터 1775년 사이 유럽과 아메리카 식민…
‘부적’을 믿는 사람들 2016/05/19 15:44
◇지난 15일 지하철에는 가방을 들거나 또는 베낭을 맨 일단의 50~60대 아주머니들이 가득 탔다. 석가탄신일을 맞아 서울 근교의 유명 사찰을 찾아가는 사람들이었다. 그들의 대화는 온통 부적(符籍) 이야기로 …
대한민국의 주류종교 2016/05/12 13:23
◇대한민국 헌법 제20조 1항은 종교의 자유를 선언하고 있다. “모든 국민은 종교의 자유를 가진다.” 그러나 우리나라에는 무엇이 종교이고, 무엇이 종교가 아닌가에 대한 법률적 규정은 없다. 그래서 세계적 …
재세례파 유아세례 논쟁 2016/04/27 14:40
◇유아세례가 교회에 들어온 것은 6세기경이다. 교회사가들은 그 이전의 교회역사에서 유아세례의 기록을 찾아보기 어렵다고 말한다. 이로인하여 중세 종교개혁 시대에 ‘재세례파 운동’이 생겨났다. 재세례파…
유아 세례 2016/04/15 11:47
◇예장통합측은 1983년 제68회 총회에서 “유아 세례를 성경적이 아니라는 이유로 부인하며, 구원의 확신이 생긴 후에 침례를 받아야 한다”고 주장한다는 이유로 권신찬 목사를 ‘이단’이라고 규정한 일이 있…
종교정당 2016/04/06 11:51
◇정당 투표제가 생긴 이후인 18대 총선부터 매번 선거 때가 되면 종교의 이름으로 총선에 나서는 정당들이 있다. 그 종교집단 주변에 있는 인물들이 중심이 된 정당들이다. 이번에도 기독교를 앞세운 ‘기독당…
돈오돈수·돈오점수 2016/03/24 14:50
◇불교에는 깨달음의 방식을 놓고 ‘돈오돈수’(頓悟頓修)냐, ‘돈오점수’(頓悟漸修)냐 논쟁이 있다. 돈오돈수는 특별한 수행 없이 어느날 단박에 불교의 진리를 깨쳐서 더 이상 수행(修行)할 것이 없는 경지…
부활 2016/03/17 16:33
◇“내가 알기에는 나의 구속자가 살아계시니 후일에 그가 땅 위에 서실 것이라 나의 이 가죽 이것이 썩은 후에 내가 육체 밖에서 하나님을 보리라”(욥 19:25-26). “주의 죽은 자들은 살아나고 우리의 시체들…
기독교의 불관용 2016/03/10 14:05
◇초기 로마사회에서 ‘불법적 종교’로 박해받던 기독교는 313년 콘스탄티누스 황제의 밀라노 칙령으로 ‘합법적 종교’가 되었다. 그러자 바로 직전 디오클레티아누스(245-312) 황제의 박해 시절에 그 박해에…
배교자 2016/02/26 15:00
◇배교자(背敎者)는 초대교회에도 있었다. 배교자는 한때 믿음을 고백하며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세례를 받고 성령의 빛을 경험했으나, 어떤 유혹에 빠져 그리스도를 부인함으로써 구원받지 못하는 사람들을 가…
장로교 300개 교단 시대 2016/02/18 17:23
◇1912년 하나의 장로교단으로 시작된 한국장로교는 딱 1백년만에 300개 교단으로 나뉘었다. 원인은 단 한 가지, 일제하에 저지른 신사참배 문제를 해방 후 '회개'하는 과정이 없었기 때문이다. 2차 세계대전 …
콘스탄츠 공의회 2016/01/22 14:57
◇초대 기독교에는 집사, 장로, 감독이라는 세 가지 직책이 있었다. 이것이 가톨릭교회로 넘어오면서 부제(집사), 사제(장로), 주교(감독)로 바뀌었다. 그런데 중세교회는 미사를 집전할 때 사제를 도울 보조자…
신년사 / 새해 한국교회 전도운동체제로 바꾸자 2015/12/30 16:19
또 한 해가 저물고 새해가 밝았다. 지난 해는 한국교회가 우리사회에 빛이 되자 못한 사건사고가 많았던 한 해였다. 목회자들의 도덕성 문제, 교회재정 횡령 등 사법적 범죄가 교회 담을 넘어 사회적인 문제로 …
목사의 퇴직금 2015/12/24 10:28
◇오늘날 세계 최대교회인 여의도순복음교회를 세우고, 지난 2008년 은퇴한 조용기 목사가 교회로부터 200억원의 ‘퇴직금’을 받은 사실이 근래에 확인됐다. 국민일보 2015년 12월 11일자에 의하면, 조 목사에…
십자가를 끌어내리는 사람들 2015/12/10 15:41
◇어느날 한국교회 주변에 ‘하나님의교회’라는 것이 나타났다. 그 본명은 “하나님의교회 안상홍증인회”이다. 안상홍은 1918생으로, 1947년 제칠일안식일예수재림교회에서 세례를 받고 신앙생활을 하다가, 1…
중세의 미신 ‘마녀사냥’ 2015/12/03 16:09
◇교회가 무고한 시민들을 죽음으로 내몬 중세의 미신 가운데 ‘마녀사냥’이 있다. 마녀사냥은 15세기부터 18세기에 이르기까지 유럽 전역에서 ‘마녀재판’이란 이름아래 광범위하게 연출된 인간 확대이다. …
영혼 불멸설 2015/11/20 14:16
◇지난주 한 교계단체가 개최한 신학포럼은 이 땅에 사는 모든 그리스도인들이 관심을 가질 만한 매우 흥미로운 토론 주제를 다루었다. “영혼의 불멸인가, 죽은 자의 부활인가?”라는 주제가 그것이다. 전통적…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교회연합신문 (http://www.ecumenicalpress.co.kr)  |  발행인 : 강춘오  |  설립일:1991년 11월 16일
    | 사업자:206-19-64905  | 03127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16길 73-10  |  대표전화 : 02-747-1490              
      Copyright ⓒ  교회연합신문 All right reserved.
    교회연합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