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6(일)
 
15-4.jpg
 
백석대학교(총장 최갑종) 경상학부와 사회복지학부 재학생 6명으로 구성된 프로젝트 모임 ‘겨자드림’이 위안부 피해 인식제고를 위한 모금활동에 나서 지난 6월 26일 경기 광주에 위치한 일본군 위안부 역사관 나눔의집에 총 50만원의 기금을 전달했다.
겨자드림 소속 학생들은 체계적인 행사 진행을 위해 여러 차례 만남을 가졌고, 위안부 소개 판넬, 홍보 명함, 페이스북 등으로 홍보에 나섰다.
구체적인 모금을 위해서는 작은 꽃다발과 꽃 엽서를 제작해 교내 베데스다공원에서 총 나흘간 판매할 계획이었지만, 다른 재학생들의 뜨거운 반응으로 단 하루 만에 준비한 모든 제품이 완판됐다.
이번 행사를 함께한 경상학부 2학년 송은도, 정광수, 강성진(21세ㆍ남), 김의인(21세ㆍ여), 사회복지학부 4학년 오다은, 조예진(23세ㆍ여)씨는 “프로젝트의 주제가 팀원들의 역사의식, 협동심을 길러준 것 같아 만족스러웠다”며 “앞으로도 뜻 깊은 활동으로 대학생활을 보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프로젝트는 ‘조직행위론’이라는 경상학부 내 전공 수업에서 진행됐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백석대 학생들, 나눔의 집에 기금 전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