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20(토)
 
  • 정서영 대표회장 “교계 연합기관 통합의 물꼬 틀 것”

(보정)KakaoTalk_20230317_135522500.jpg

 

한국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정서영 목사)는 지난 317, 서울 연지동 한기총 세미나실에서 교단·단체 총무(사무총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대표회장 정서영 목사는 한기총을 제대로 세워 위상을 회복하고, 한국교회를 이끌면서 분열됐던 역사를 통합의 모습으로 변모시키겠다다른 연합단체들은 한기총에서부터 생겨났기에 한기총이 다시 통합의 길을 열어가야 한다고 생각한다. 한기총이 연합사업을 펼쳐가면 자연스럽게 통합의 물꼬를 틀겠다고 했다.

 

정서영 대표회장은 오는 부활절 연합예배는 한기총이 정상화 된 후 드리는 첫 연합예배다. 한국교회백주년기념관에서 드리는데 교단·단체의 총무님들이 적극 협조하여 잘 드릴 수 있도록 하자고 했다. 총무들은 간담회 후 후원, 동원, 홍보 등의 역할을 분담하고 협력조직을 구성하여 부활절 연합예배 준비에 만전을 기했다. 한기총 주최 부활절 연합예배는 49(주일) 오후 3시 한국교회백주년기념관(종로구 대학로 329)에서 드린다.

 

총무들은 간담회에서 한기총 운영에 대한 실질적인 부분을 질의하고 논의했다. 또한 총무협의회 징계 부분에 대해서도 해벌을 요청했다.

 

정서영 대표회장은 위원회 활동이 목적에 맞게 될 수 있도록 하고, 방법을 개선하여 활발히 운영될 수 있도록 하겠다. 총무협의회 해벌은 관련 위원회 및 임원회에서 살펴보겠다고 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8106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기총, 교단·단체 총무 간담회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