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9(수)
 
  • 기후위기 속 수원국 주민 농업 역량 강화를 위해 대응 사업 수행

사진 1 (1).jpg

 

글로벌 아동권리 전문 NGO 굿네이버스는 필리핀의 국제농업연구기관 국제미작연구소(IRRI, International Rice Research Institute)와 함께 수원국 기후 회복력 강화를 돕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20, 필리핀 로스바뇨스 지역 국제미작연구소(IRRI)에서 진행된 업무협약식에는 요네 핀토(Yvonne Pinto) 국제미작연구소장, 김선 굿네이버스 국제사업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국제미작연구소는 기후변화 대응 품종개량 및 보급, 온실가스 배출감소 연구 등을 통해 국제 식량 안보 개선, 기아 감소에 힘쓰는 국제기구다. 국제미작연구소(IRRI)와의 협약을 통해 굿네이버스는 향후 5년간 해외 지역개발사업장(CDP, Community Development Project)가뭄에 강한 쌀 품종 보급 친환경 농법 기술 제공 지역사회 농업 관리 운영 등을 진행하며, 주민들의 농업 역량 강화를 지원할 계획이다.

 

김선 굿네이버스 국제사업본부장은 "극심한 가뭄, 홍수 등 지구촌 기후위기는 수원국 주민의 생계에 직접적인 위협을 가하고 있다", "전 세계 모든 아동과 지역 주민들이 기후위기로 인한 빈곤의 고통을 겪지 않도록 굿네이버스는 국제미작연구소(IRRI)와 함께 적극적인 기후변화 대응 사업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굿네이버스는 아동의 기본적인 권리를 보호하기 위해 교육보호, 보건의료, 식수위생, 소득증대, 권리옹호 등 분야에서 통합적인 지역개발사업(CDP)을 진행하여 지역사회의 자립 역량을 강화하고 지속가능한 발전을 돕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1937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굿네이버스, 국제미작연구소(IRRI)와 MOU 체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