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5(월)
 
  • 소강석 목사(새에덴교회)

소강석 목사.jpg

 

우리는 해마다 6월이 오면 참전용사 초청행사를 했습니다. 올해는 18년째가 되었습니다. 정부가 해야 할 일을 민간 교회가 하다 보니 뿌듯한 마음도 생기지만 부담스러운 마음도 갖습니다. 이 일이 1, 2년도 아니고 18년을 해왔으니 목사와 성도들의 마음에도 적지 않은 부담감이 있을 수가 있습니다. 그러나 이것은 우리 교회만 할 수 있는 기념비적인 일이요, 표지석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올해는 유난히도 경제가 힘들다고 해서 제가 거의 헌신을 강요하거나 강조한 일이 없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올해는 올해대로 최선을 다해서 성도들이 헌신을 해주셨습니다. 그래서 해외와 국내에서 참전용사 행사를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었습니다. 언론에서도 새에덴교회의 참전용사 초청행사는 실추된 한국교회의 신뢰도와 이미지를 고양하는 돈으로 환산할 수 없는 가치 있는 행사였다고 평을 해주었습니다.

 

저도 행사가 끝나고 나면 어디 가서 푹 좀 쉬면서 여름수련회 말씀을 준비하고 싶었습니다. 그런데 그러기가 너무 송구하고 미안한 것입니다. 그래서 제가 특별 밤 기도회를 하기로 했습니다. 밤 기도회를 한다고 해서 특별한 헌금이 나오거나 제가 특별한 사례비를 받는 것도 아니지만, 제 나름대로 몸과 마음을 구별하며 말씀을 준비했습니다. 수요일에는 낮 집회와 저녁기도회를 또 다른 말씀으로 준비했습니다. 그런데 모이라고 강요한 것도 아니고 억지로 동원한 것도 아닌데 본당 1층이 거의 차도록 성도들이 모였습니다. 그리고 차량 돌아가는 시간이 다 됐는데도 성도들이 집에 가려고 생각을 안 하고 계속 기도를 하고 계시는 것입니다. 그만큼 성도들이 성령의 은혜를 사모하고 제가 전한 말씀에 은혜를 받았다는 증거겠죠.

 

저는 정말 6.25 참전용사 행사에 헌신하고, 또 보훈음악회에 참석해 줬던 분들이 너무나도 고맙게 느껴졌습니다. 뭔가 빚진 자의 마음이 들었습니다. 그래서 밤 기도회를 통하여 성도들에게 은혜와 격려와 사모하는 마음을 일으키게 하는 게 저의 소임이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런데 막상 해보니까 저에게는 어떤 면에서는 즐겁고, 또 한편으론 부담스러운 기도회였습니다. 왜냐면 성도들이 무언의 요구이지만, 그만큼 새로운 말씀과 새로운 은혜를 원하고, 또한 새로운 갈망함의 눈빛을 보여줬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처음에는 대충 원고를 준비했다가도 원고를 버리고 다시 설교를 준비할 때도 있었습니다. 대충 준비했다가는 자칫 시간이 길어지고 성도들을 지루하게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축약을 하면서도 생명력을 느끼게 하고 성령의 은혜를 사모하고 은사를 더 갈망해야 했기 때문이기도 하구요. 그래서 저는 강단에 올라갈 때까지 말씀을 준비하며, 또 내용을 축약하고 간절히 기도하며 올라갔습니다. 마음 같아서는 금요일까지 성령 축제의 밤을 하려다가 목요일에 마치고 금요일에는 솔로몬 성경 인물 시리즈로 돌아갔습니다.

 

소 단상.jpg


이번에는 인격으로 존재하신 성령님의 임재와 인도를 강조했지만, 가을밤 기도회 때는 성령의 권능과 능력 그리고 은사에 대해서 말씀을 전하려고 합니다. 강요하지 않았지만, 많이들 나와주셔서 감사하고 갈수록 많이 모이는 성도들로 인해 저는 은근한 부담감도 가졌습니다. 그러나 더 중요한 것은 성도들에게 고마운 마음에서, 또 한편으로는 미안한 마음에 이런 밤 기도회를 자진해서 만들었다는 것입니다. 주변에서 목사님도 몇 주 좀 쉬세요라는 권고를 많이 들었지만, 한 주간 밤 기도회를 인도하고 나니 마음이 개운하고 가뿐하고 가벼운 것 같습니다.

 

다음 주는 또 전반기 교역자 수련회를 인도해야 하고 8월 초가 되면 전교인여름수련회를 준비해야 합니다. 부담감과 압박감은 더해가겠지만, 그 후로는 더 많은 기쁨과 보람과 즐거움이 있게 되겠죠. 모든 성도 여러분을 사랑하며 축복합니다.

태그

전체댓글 23

  • 35579
소망

오직 하나님과 교회, 성도를 생각하시는 그 진심이 느껴져서 감동이 됩니다.

댓글댓글 (0)
주사랑

실추된 한국교회의 신뢰도와 이미지를 고양하며
기독교의 품격을 높이는 참전용사 보은 행사.
나아가 공공외교를 국격을 높이는 귀한 섬김.
모든것을 하나님께 영광 돌리며.
소목사님의 감사와 송구의 마음을 녹여 축약되고 생명력있는 말씀 선포에 큰 은혜 받았습니다.
더욱 성령의 은혜를 사모하고 은사를 갈망하는 복된 삶이 되길 기도합니다.

댓글댓글 (0)
감사

목사님은 성도들을, 성도들은 목사님을 주님 안에서 서로 사랑하고 신뢰하는 교회같습니다~

댓글댓글 (0)
사랑

빡빡한 스케줄 속에서도 힘드신 줄도 모르시고 성도들에게 말씀을 먹여주시기위해 힘쓰시는 목사님의 성도사랑에 마음이 훈훈합니다.

댓글댓글 (0)
꿈꾸미

교회와 성도들을 말씀으로 섬기시는 열정이 아름답네요~~

댓글댓글 (0)
성오늘

시대정신과 시대를 앞서가며 영적으로 무장시키는 목사님
모든것이 은혜임다

댓글댓글 (0)
천사맘

생명의 말씀을 준비하시고 선포하는 기도회 가운데
말씀대로 기도한대로 응답되길 소망합니다

댓글댓글 (0)
가을하늘

뜨거운 기도 , 은혜 로운 말씀..감사합니다

댓글댓글 (0)
박선미

성령축제밤기도회큰은혜 받았습니다

댓글댓글 (0)
별빛

대단하십니다

댓글댓글 (0)
나짱

성령의 임재 인도하심
뜨거운 밤 기도회
대단합니다

댓글댓글 (0)
호수

하나님 사랑 성도 사랑이 진하게 느껴집니다. 감동이네요.

댓글댓글 (0)
lightsperfections

성령께서 목사님과 새에덴의 모든 성도들을 위로하셨길 소망합니다

댓글댓글 (0)
나누며

정말 열정적인 일주일이었겠습니다^^

댓글댓글 (0)
수호천사

송구함과 간절한 사모함이 만나, 성령의 축제 밤을 이루었네요^^^^

댓글댓글 (0)
산돌

성령축제밤기도회를 성도들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준비하심이 뜨겁게 느껴집니다.

댓글댓글 (0)
비타민

은혜가득 성령충만한 집회였습니다.

댓글댓글 (0)
은혜

밤예배를 나오지않던 성도들이 은혜받고 매일밤 나오는 은혜가 있었습니다.
매일매일이 축제였습니다

댓글댓글 (0)
헌샤인

하나님을 사랑하고 성도들을 사랑하는 소강석목사님의 열정은 정말 대단하십니다.

댓글댓글 (0)
Tkfk

성도를 사랑하는 목사님의 진심이 성령충만한 밤 기도회가 되었겠네요

댓글댓글 (0)
바바

은혜충만 성령충만한 축제의 밤이었습니다

댓글댓글 (0)
브라카

성령님 임하여 주시옵소서

댓글댓글 (0)
허대빵

목사님의 성도를 향한 사랑이 은혜가 됩니다..

댓글댓글 (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소강석 목사의 영혼 아포리즘] 고마움과 송구함에서 시작한 밤 기도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